Untitled Document

성장기의 집중과 성장의 비밀

조회 수 781 추천 수 0 2018.01.23 20:42:09



성장기의 집중과 성장의 비밀



시시콜콜 설명하며 일상을 통제하고 억압하는 부모 아래에선 아이가 건강하게 자라기 어렵다. 소소한 일상 속 어떤 내용과 과정에 이끌려 아이가 집중하려 할 때마다 '왜?', '어떻게?', '언제까지?' 할 것인가를 묻고 따지는 부모.

나중에 청소하기 귀찮다, 새로 산 옷 버린다, 그럴 시간에 책이나 더 보면 좋겠는데, 공부할 시간이니까 멈춰, 숙제 마치고 하는 게 좋겠어, 외출해야 하니까 어서 정리해, 이처럼 거역하기 힘든 이유를 들어 걸핏하면 간섭하고 설명하는 부모의 전지전능한 분석적 태도는 아이의 성장을 왜곡하며 성장기의 일탈 행동(수줍음, 충동, 말 더듬기, 눈물, 울화, 짜증, 과잉행동, 분노, 도벽, 거짓말, 틱과 같은)을 조장하고, 내면의 깊은 곳까지 억압하고 발달을 방해한다.


지느러미에 표식을 단 잉어 치어를 작은 어항, 대형 수족관, 호수와 강, 제각기 다른 환경에 방류한 후 성장 실험을 한 결과를 보면, 성장 환경의 성격과 스펙트럼이 성장기 내용을 좌우하는 중요한 요소임을 알 수 있다.

작은 어항에서 잉어는 겨우 헤엄치기에 알맞은 10cm 내외로 자라며 건강 상태도 극히 나쁘고 수명도 짧다. 하지만 호수나 강에선 거의 1m 내외로 자라며 생존 탄력성과 저항력이 커 살아남은 잉어는 거의 자연수명의 연한을 다한다. 

생애에 걸친 노동과 영양의 성격도 수명에 큰 영향을 미치는데, 1년을 사는 일벌과 달리 로열젤리만 먹고 사는 여왕벌은 5년을 산다.


식물도 마찬가지다. 내가 잎꽂이나 가지꽃이로 동일 환경에서 키우며 증명이 될 만한 사진으로 설명하자면, 사진 1과 2.3은 동일한 시기에 발육을 시작한 에케베리아 속 '시트리나(citrina)'라는 다육식물이다.


474.jpg


475.jpg


1은 소형 포트에서 시작해 몸집이 커감에 따라 분갈이를 해 독립된 화분에서 지름 10cm 내외로 넉넉히 자랐다. 2의 왼쪽 네 포기는 같은 소형 포트에서 자라다 얼마 전 큰 화분에 합식했는데, 성장 환경이 비슷해 상태와 크기가 거의 같음을 알 수 있다. 3의 오른쪽 한 포기는 심을 포트가 모자라 작은 수퍼100 요거트 통에서 유년기(?)를 보냈는데, 큰 화분에 옮겨 심은 후 몇 달이 지나도 몸집도 작고 기세가 초라하다.


476.jpg


477.jpg


사진 4와 5는 에케베리아 속 '데렌베르그(Derenberg)'란 식물이다.

모주에서 같은 날 떨어져 나온 4는 수퍼100 요거트 통에서, 5는 소형 포트에서 유년기를 보냈는데, 화분에 옮겨 심은 후 지금까지 둘은 확연히 다른 성장을 보이고 있다. 4는 여전히 눈곱만한데 반해 5는 크기도 훨씬 크지만 벌써 자구를 내고 있다. 식물 애호가 중에는 아주 작은 화분에 식물을 심어 미니어쳐처럼 일부러 작게 키우는 사람도 있던데, 난 이를 식물 학대라고 생각한다.


매 시기 아이의 노동과 집중을 방해하는, 협소한 부모의 간섭과 분석적 태도가 아이의 건강한 성장을 방해하고, 그런 요소들이 작금의 무수한 사회적 일탈 행동의 근거가 될 수 있다. 

아이가 뭔가에 집중하려 할 때 그 집중을 방해하지 않고 온전히 그 일을 완수하도록 배려하고 기다리는 부모의 태도는 중요하다. 스스로의 에너지에 이끌려 집중을 마친 아이가 온몸으로 습득한 안정과 평화는 심리적 균형, 관계의 신뢰, 자존감으로 은밀하게 발전한다.

어린 아이를 키우는 엄마 아빠들, 버지니아 M 엑슬린이 쓴 '딥스'란 책을 꼭 한번 읽어보길 권한다. 엄마 인형 아빠 인형을 흔들고 짓이기며 "그만해!", "나빠!", "하지 마!", "싫어!"라고 외치는 놀이치료실의 어린 '딥스'에게서 걸핏하면 집중을 방해해온 인텔리 부모의 분석적 태도가 아이에게 얼마나 거대한 억압이었는지 짐작할 수 있을 것이다.....^^


드넓은 호수에서 고유한 생명의 몸짓으로 마음껏 성장하는 잉어를 상상해 보라, 우리 귀한 아이들이 작은 어항, 수퍼100 같은 눈곱만한 곳을 세상의 전부라 믿고 살아선 안 될 터, 더 넓고 깊은 호수가 되고 화분이 되고 싶은 부모는 우선 일상의 간섭과 통제가 아니라, 집중하는 일이 아이의 내면을 이끄는 힘이 됨을 믿고 도울 수 있어야 할 것이다. 이상!...^^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238 늘 고맙고 늘 사랑해요! 운영자 2018-04-23 418
237 내 주변엔 왜 '좋은 사람'이 많을까? file 운영자 2018-03-28 551
236 Me Too, With You file 운영자 2018-03-19 562
235 두근두근...^^ file 운영자 2018-02-07 800
234 나의 시는 무덤이다 file 운영자 2018-02-01 975
233 결핍 중독 운영자 2018-01-31 780
» 성장기의 집중과 성장의 비밀 file 운영자 2018-01-23 781
231 영화 1987 file 운영자 2018-01-10 868
230 무산계급의 휴식이란 게 file 운영자 2017-11-22 1078
229 동네 목욕탕에서 file 운영자 2017-10-03 1299
228 심혈관이 파르르 떨리고 오줌보가 공진하는~ file 운영자 2017-07-09 1736
227 반팅 '옥자' file 운영자 2017-07-03 1828
226 1박 2일 거제도 일주 여행 file 운영자 2017-05-14 2221
225 경계를 서성이는 사람들 file 운영자 2017-04-24 2168
224 한복 이야기 file 운영자 2017-04-18 2213
223 쇳물 같은 언어들 file 운영자 2017-03-16 2482
222 장무콩폭투! file 운영자 2017-03-13 2460
221 정원 스님 소신공양 file 운영자 2017-01-10 2934
220 '옳은 말' 깔치뜯기 file 운영자 2016-12-15 2990
219 식물이 죽는다고요? file 운영자 2016-11-30 3083
218 엄마 아빠 생각하며 잘 키우라고! file 운영자 2016-10-25 3434
217 난 이제 고구마 줄기랑 대화해야 한다. file 운영자 2016-10-01 3510
216 완벽한 무음 버전으로! file 운영자 2016-08-12 3599
215 자녀의 지성과 자유를 위한 '엄격함' file 운영자 2016-06-17 4238
214 불금 file 운영자 2016-06-03 4190
213 죽음을 부르는 매력 운영자 2016-05-17 4087
212 소변과 소변 사이 file 운영자 2016-05-13 4112
211 중간정산요구서 file 운영자 2016-05-02 4002
210 떡대의 진면목 file 운영자 2016-04-30 3972
209 오랜 세월 일에 전념한 생애를 만나다. file 운영자 2016-04-07 412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