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ntitled Document
2014년 4월 29일
단원고 유가족대책위원회 대표의 기자회견 전문

"저는 2014년 4월 16일 발생한 인천발 제주행 세월호 사고로 희생된 단원고 유가족대책위원회 대표 김병권입니다.
저는 지금 세월호 사고의 사망자 학생들의 유가족을 대표하여 다음과 같이 저희의 입장을 밝힙니다.

1.우리는 세월호 사고의 정확한 사고경위와 사고 발생의 진상규명을 정식으로 정부에게 요청한다.

2.우리는 정부의 태만하고 기만적인 구조체계로 아이들의 생명을 구할 수 있음에도 구하지 못하고 사고발생 14일이 지나도록 시신마저 수습하지 못한 아직 바다에 남아있는 어린 학생들을 재빨리 사랑하는 가족의 품으로 돌아갈 수 있도록 더 이상의 변명 없는 적극적인 태도를 촉구한다.

3.이 사고로 매일 울고 안타까워하는 국민 여러분. 제 자식을 제대로 지키지 못한 무능한 저희 유가족에게 더 이상 미안해하지 마시길 바랍니다.

오히려 업무성과와 밥그릇 싸움으로 집단이기주의로 똘똘 뭉친 권력층과 선박관계자들 그리고 그 아이들을 지켜주지 못했으면서 아이를 찾으려고 허둥대는 학부모들에게 어떠한 지원이나 대안을 제시하지 않은 정부 및 관계기관에게 책임을 물어야 합니다.

4.지금 현재 사조직이나 시민단체에서 진행되고 있는 성금 모금은 저희 유가족의 의사와 전혀 무관하며 생활재난을 당한 것이 아니라 자식을 잃은 저희들에게 성금은 너무나 국민들에게 죄송한 일임을 알려 드립니다.

만약 이 사고로 안타까운 마음에 성금을 하신다면 투명한 사고 진위 파악을 요청하며 동의하지 않은 성금 모금을 당장 중지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sort 조회 수
21 YTN 돌발영상이 폐지된 이유 운영자 2012-01-02 8116
20 '미국 스파이'가 털어놓는 BBK 이야기 운영자 2012-01-06 8851
19 신도림역 1번출구 김밥 전쟁 file [1] 운영자 2012-01-06 9261
18 박원순 서울시장, 결국 사고치다 file 운영자 2012-01-16 8785
17 10.26 서울시장 선거부정 / 뉴스타파 제 1회 방송 운영자 2012-01-28 7594
16 의대 교수· 병원 과장직 던지고 2009년 쪽방촌 무료병원으로 운영자 2012-02-03 8642
15 독일교육에 대해... 운영자 2012-02-22 7604
14 핵없는 세상을 위한 기도문 file 운영자 2012-03-04 8039
13 구럼비 발파 시작, 강정 전쟁의 서막이 올랐다. 운영자 2012-03-09 8081
12 구자상의 에너지 민주주의와 김일석의 진보담론 운영자 2012-03-30 7823
11 김일석의 탈핵후보 구자상 찬조연설 동영상 운영자 2012-04-10 7367
10 말기암 20대, 마지막 가족여행 도중 숨져 운영자 2012-06-17 13998
9 진보의 진실 (통합진보당 비례경선사태의 진실) 40분. 운영자 2012-12-13 7340
8 한국역사의 특수성 / 허성도 서울대 중어중문학과 교수의 강연 중 운영자 2013-06-08 8178
7 월급 80% 공유, "욕심 버리고 행복 찾았다" / 스반홀름 마을공동체를 가다 운영자 2013-06-14 10021
6 지금, 페이스북에서의 내란예비음모사건 운영자 2013-08-30 8292
5 “내란음모 조작, 제가 할께요~ 느낌 아니까~” 운영자 2013-09-08 8015
4 탄 원 서 (밀양) file 운영자 2013-11-17 7058
3 밀양, 그저 눈물이 흐르는 곳. 운영자 2014-01-03 7733
2 지금 밀양시청 상황~ 운영자 2014-01-28 7736
» 단원고 유가족대책위원회 대표의 기자회견 전문 운영자 2014-04-30 625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