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ntitled Document

세, 리, 발, 바~

조회 수 1327 추천 수 0 2017.04.25 12:01:07
ulsan3.jpg

아침부터 주디 모다가 팽팽 도는 것 같더니 육아지원센터 '치유의 인문학' 강연은 몹시 진지하고 은근하고 재미나고 박력 있게 잘 끝냈다. 
오후엔 세 시간 동안 오줌도 참아가며 진행한 '시를 통한 심리치유' 시간, 발표하던 몇 사람은 눈시울이 붉어졌고, 그 기억들이 제각기 다른 질감으로 밀고 들어와 떨리는 목소리로 겨우 총평을 마쳤는데, 지쳐 사그라들던 생명 감각을 툭툭 건드리는 시간이어서 쪼쿰 좋았다....^^

장안 휴게소에서 제육덮밥 한 그릇 흡입 후 세, 리, 발, 바, 병원으로 달려가니 익숙한 병실의 익숙한 자리로 이미 옮긴 상태, 집 나간 아들 반기듯 기쁜 엄마의 표정으로 방긋 웃는 아내의 미소 탓에 잠깐 소년처럼 벌렁거렸고, 석식 후의 휴식시간, 돼지와 강아지처럼 좁은 침상에 거꾸로 누워 둘 다 디리릭디리릭 코골며 잠깐 눈 붙였다 깨어난 순간, 아내 팔뚝에 연결된 수액이 내 눈엔 비타 500으로 보였...@@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sort
2848 또 사고쳤다 ... file [18] 고인돌 2009-05-13 44557
2847 몸에 존 사라(영문판): soft-shelled turtled file [8] 자라선전 안모 2005-04-30 33966
2846 오페라의 신데렐라 폴포츠 [1] 코털아찌 2007-09-14 31088
2845 릴찌낚시 개조에 관하여 질문드립니다. [5] 민물가재 2004-07-06 25487
2844 모기갈도~ [15] 인공 2004-04-12 22907
2843 스티브 잡스(Steve Jobs)의 스탠포드 졸업식 축사 [1] 코털아찌 2007-02-21 22447
2842 부산의 옛날사진들. [5] 정유수 2011-06-18 20039
2841 새끈한 모텔 셀카 !! file [5] 어부지리 2005-07-25 19784
2840 가슴이 찢어지는 어느 고등학생의 시험 답안지 file [3] 운영자 2012-02-03 16885
2839 털구경하이소~~~~~~~~~ file [6] 불량찌 2008-03-17 15960
2838 쫙벌린사진글시러요. [2] 자라방 2004-12-14 15931
2837 양말 바닥이 반짝반짝 빛나네~!! [13] 코털아찌 2007-03-08 15295
2836 밑밥으로 쓰기에도 불량한... [6] 어부지리 2004-03-12 14152
2835 우리나라의 고래들... file [9] 안모 2005-04-28 13992
2834 아, 김대중 전 대통령님~ [1] 코털아찌 2009-08-18 13829
2833 경찰청장의 상을 받은 아들, 주례구치소 앞 집회에서... file [3] 운영자 2012-02-18 13562
2832 배우 김병옥(올드보이)님 이야기... [4] 코털아찌 2008-07-01 13557
2831 이놈이나 꼬시고 세월도 좀 낚아야지 file [10] 고인돌 2009-01-31 13239
2830 연고전~ 운영자 2012-01-08 13174
2829 봄,그대에게/안경애 [2] 조성백 2013-02-27 12782
2828 당신은 어떤 변기인가? file [1] 운영자 2012-01-09 12776
2827 불법 채증에 '난 모른다' 로 일관하는 구치소 관계자.... 정유수 2012-02-18 12667
2826 동민 여러분~!! [47] 코털이장~ 2004-09-09 12451
2825 청첩장 올립니다 ^^ file [15] 고인돌 2008-03-10 12379
2824 불임치료, 경주이야기 [2] 배한성 2006-12-25 12259
2823 2009년 첫 낚시 안내 [21] 코털아찌 2009-04-06 12042
2822 씨발노무 새끼들, 도대체 이기 머하는 지씨고? [31] 코털아찌 2005-11-16 12004
2821 오랜만에 오니 어리둥절.. @@ file [1] 마왕 2011-12-23 11725
2820 대문 오른 쪽 하단에 트윗 공간이... file 코털아찌 2012-04-23 11716
2819 내가 아는 유일한 독일어~Ich Liebe Dich [22] 코털아찌 2005-05-10 1159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