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ntitled Document

 

 

서 승,

그는 그 존재 자체가 우리 민족사의 너무도 쓰라린 낙인입니다.

또한 그 질곡을 뚫고 아름답게 피어난 한 떨기 희망의 꽃이기도 하지요.

 

그는 일본에서 태어나 교사의 길을 가려고 교육대학을 졸업했지만

분단조국의 현실을 외면할 수 없어 조국을 제대로 알기 위해 서울로 옵니다.

그러나 박정희 군사정권은 영구집권을 획책하기 위해 그 순정한 영혼을 고문실로 밀어넣습니다.

이름하여 ‘재일동포 형제간첩단 사건!’

터무니없는 간첩을 만들어내기 위해 저 악마들은 잔혹한 고문을 서슴지 않았고

그 고통을 견디지 못한 그는 석유난로를 뒤집어씁니다!

하늘의 뜻으로 목숨은 건졌지만 그는 전신화상의 일그러진 몸으로 ‘독종 간첩’이 되어 19년을 차가운 감방에서 지내야 했지요.

그는 옥 속에서도 비전향 장기수들의 고난을 덜어주기 위해 온갖 노력을 다했고,

출소 후에는 동아시아의 평화와 인권신장을 위해 혼신의 노력을 다하고 있습니다.

 

이제 칠순을 바라보는 그가 책 한 권을 내고

부산의 ‘사람들’을 만나러 12월 4일 부산에 옵니다.

그와의 친분 여하에 관계없이 그의 불꽃같은 삶과 인권·평화운동에 공감하는 분은 누구나 함께할 수 있는 자리입니다.

여러 차례의 수술로 많이 치료되긴 했으나

아직 그의 얼굴을 한번 보는 것만으로도,

일그러진 그의 손을 한번 맞잡아 보는 것만으로도 우리 가슴에 큰 울림이 있으리라 믿습니다.

 

211.jpg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41 단원고 유가족대책위원회 대표의 기자회견 전문 운영자 2014-04-30 5591
140 지금 밀양시청 상황~ 운영자 2014-01-28 7127
139 밀양, 그저 눈물이 흐르는 곳. 운영자 2014-01-03 7067
138 탄 원 서 (밀양) file 운영자 2013-11-17 6462
137 “내란음모 조작, 제가 할께요~ 느낌 아니까~” 운영자 2013-09-08 7409
136 지금, 페이스북에서의 내란예비음모사건 운영자 2013-08-30 7547
135 월급 80% 공유, "욕심 버리고 행복 찾았다" / 스반홀름 마을공동체를 가다 운영자 2013-06-14 9056
134 한국역사의 특수성 / 허성도 서울대 중어중문학과 교수의 강연 중 운영자 2013-06-08 7430
133 진보의 진실 (통합진보당 비례경선사태의 진실) 40분. 운영자 2012-12-13 6796
132 말기암 20대, 마지막 가족여행 도중 숨져 운영자 2012-06-17 13330
131 김일석의 탈핵후보 구자상 찬조연설 동영상 운영자 2012-04-10 6928
130 구자상의 에너지 민주주의와 김일석의 진보담론 운영자 2012-03-30 7383
129 구럼비 발파 시작, 강정 전쟁의 서막이 올랐다. 운영자 2012-03-09 7631
128 핵없는 세상을 위한 기도문 file 운영자 2012-03-04 7573
127 독일교육에 대해... 운영자 2012-02-22 7215
126 의대 교수· 병원 과장직 던지고 2009년 쪽방촌 무료병원으로 운영자 2012-02-03 7980
125 10.26 서울시장 선거부정 / 뉴스타파 제 1회 방송 운영자 2012-01-28 7145
124 박원순 서울시장, 결국 사고치다 file 운영자 2012-01-16 8229
123 신도림역 1번출구 김밥 전쟁 file [1] 운영자 2012-01-06 8221
122 '미국 스파이'가 털어놓는 BBK 이야기 운영자 2012-01-06 8271
121 YTN 돌발영상이 폐지된 이유 운영자 2012-01-02 7640
120 안철수 기부금으로 한국판 그라민 은행 설립 검토. 정유수 2011-11-30 7657
119 ISD는 중요분야 주권 포기 / 베이커 미 경제정책센터 소장 운영자 2011-11-26 7087
» 재일동포 형제간첩단 사건의 서승 선생 출판기념회 file 운영자 2011-11-24 7996
117 신동엽 창작상을 받게 된 시인 송경동의 수상소감문 file 운영자 2011-11-24 8147
116 이상사회를 향한 교육 / 핀란드 교육 운영자 2011-11-19 7577
115 CBS / 23억 기부하고 아내에게 3만원 빌려쓰는 남자 운영자 2011-11-03 7542
114 한미FTA와 이상한 샌드위치 : 위키리크스로 밝혀진 한미 FTA의 내밀한 진실 정유수 2011-10-31 9989
113 민주노동당 대표 국회 비교섭 단체 연설문 중 운영자 2011-10-20 7151
112 박원순 후보의 학력위조와 관련한 기사 하나 운영자 2011-10-17 780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