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ntitled Document

투병일기 154 / 목욕탕에서

조회 수 3686 추천 수 0 2015.03.22 21:52:03

0001-4.jpg



목욕탕에서


발뒤꿈치 굳은살을 돌로 밀었다

손이 닿지 않는 등도 밀고

사타구니며 발가락도 밀었다

때를 미는 일은 

철두철미한 자기 제의(祭儀)이고

감내해야 하는 초월의 세계이다


그래서 하는 말인데

목욕 갔다가

때도 밀지 않고 나오는 놈은 

누군가를 족쇄에 채워본 적 있는 

질 나쁜 반동의 끄나풀일지 모른다




아, 씨바! 이게 시냐, 뭐냐!

목욕탕에서 때 밀다 문득 거대담론은 다 뻥이라 생각했는데, 

소소한 것들에 더 철저하지 않으면 말짱 도루묵이란 생각에 홀라당 벗은 채 끼적였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261 투병일기 155 / 길의 경계에서 file 운영자 2015-03-22 3803
» 투병일기 154 / 목욕탕에서 file 운영자 2015-03-22 3686
259 투병일기 153. 아연이를 위한 시 / 만덕 5지구의 고난에 부쳐 file 운영자 2015-03-14 4074
258 투병일기 152 / 뿌리의 침몰 file 운영자 2015-03-07 3778
257 투병일기 151 / 서태지 운영자 2015-02-28 3761
256 투병일기 150 / 반성론 file 운영자 2015-02-16 3812
255 투병일기 149 / 늦가을 풍경 file 운영자 2015-01-24 3850
254 투병일기 148 / 순종 file 운영자 2015-01-20 3962
253 투병일기 147 / 편지 file 운영자 2015-01-14 4100
252 투병일기 146 / 어느 겨울의 오체투지 file 운영자 2015-01-11 3984
251 투병일기 145 / 시인의 덕목 file 운영자 2015-01-05 4292
250 투병일기 144 / 세월호 5. 그런 봄이면 좋겠다 file 운영자 2014-12-25 4373
249 투병일기 143 / 불금의 밤풍경 file 운영자 2014-11-23 4141
248 투병일기 142 / 그릇 file 운영자 2014-11-14 4189
247 투병일기 141 / 도망갈 구멍 file 운영자 2014-10-20 4439
246 투병일기 140 / 순자 누나 file 운영자 2014-10-09 4913
245 투병일기 139 / 빚 file 운영자 2014-10-01 4194
244 투병일기 138 / 자지 file 운영자 2014-09-02 4748
243 투병일기 137 / 별 file 운영자 2014-08-31 4515
242 투병일기 136 / 세월호 8. 오늘 아침 file 운영자 2014-08-31 4595
241 투병일기 135 / 어머니의 밥상 file 운영자 2014-08-27 4421
240 투병일기 134 / 세월호 4. 검은 리본 file 운영자 2014-08-22 4402
239 투병일기 133. 착점(着點).... file 운영자 2014-07-22 4685
238 투병일기 132. 억겁(億劫) file 운영자 2014-07-21 4980
237 투병일기 131. 김득중에게 승리를! file 운영자 2014-07-07 4794
236 투병일기 130. 신생 독립의 꿈 file 운영자 2014-06-26 4580
235 투병일기 129. 탄원서 file 운영자 2014-06-18 4618
234 투병일기 128. 127 마지막 날에 file 운영자 2014-06-13 4835
233 투병일기 127. 평등 file 운영자 2014-05-27 4612
232 투병일기 126 / 세월호 3. 손에 file 운영자 2014-05-20 4910